【베이비뉴스 정은혜 기자】
 
으로 어린이부루펜시럽 등 일반의약품은 효능·효과, 용법·용량, 사용상의 주의사항 등의 기재사항이 소비자가 이해하기 쉬운 용어로 요약·표시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의약품 표시 등에 관한 규정'을 지난 20일 개정고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개정은 일반의약품 포장의 좁은 면적에 표시하는 정보의 양이 많고 용어가 어려워 소비자들이 알아보기 어렵다는 지적에 따른 조치다.
 
식약처는 첨부문서에 의약품의 정보가 모두 기재된 경우 외부포장에는 중요한 정보를 요약기재 하도록 제약사들에 권고했다. 전문 용어도 쉬운 용어로 변경 기재하도록 했다. 
 
예를 들어 의약품 포장에 효능·효과는 중요한 내용을 중심으로 간략히 적고, 용법·용량은 '1회 Og(또는 Omg)'을 '1회 O정(또는 O포)'로 요약 기재하면 된다. 식약처는 포장 배경은 원칙적으로 흰색, 글자색은 검은색으로 하되 글자크기는 KSA0201(활자의 기준) 6포인트 이상으로 하도록 권고했다.
 
식약처는 국내에서 많이 사용되는 ▲덱시부프로펜 ▲라니티딘염산염 ▲아세틸시스테인 ▲아세트아미노펜 ▲아스피린 ▲알마게이트 ▲에르도스테인 ▲이부프로펜 ▲케토프로펜 등 9개 성분을 요약기재 권장 일반의약품으로 지정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비전문가인 일반 소비자가 일반의약품 허가사항을 이해하기 쉽고 한 눈에 읽기 편하도록 외부포장 기재를 개선해 안전한 의약품 사용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향후 소비자 편의를 위해 많이 사용하는 품목의 요약기재(안)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요약돼 있는 의약품 허가사항의 전체내용은 제품에 동봉된 첨부문서를 확인하거나 식약처 이지드럭(ezdrug.mfds.go.kr) 또는 식약처 온라인의약도서관(drug.mfds.go.kr)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은혜 기자(eh.jeong@ibabynews.com)


출처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